• 임동표 MBG그룹 회장, 女비서 강제추행 혐의 또 기소
    임동표 MBG그룹 회장, 女비서 강제추행 혐의 또 기소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05.17 10: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회사DB/굿모닝충청=최수지 기자)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허위사실을 홍보해 1200억 원대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는 임동표 MBG 그룹 회장이 자신의 비서를 강제 추행한 혐의로 재차 재판에 넘겨졌다.

    대전지검은 임 회장을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17일 밝혔다.

    임 회장은 지난 2016년 12월부터 2017년 6월까지 해외출장지 등에서 여자수행비서 2명을 수차례에 걸쳐 강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임 회장은 지난 2014년부터 올해 1월까지 회사의 추진사업이 곧 상장돼 엄청난 시세차익을 얻을 수 있는 것처럼 속여 피해자 2131명으로부터 주식판매대금 1214억 원을 속여 챙긴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나 2019-05-17 10:28:14
    나쁜 XX. 모든 피해자에게 물질적 정신적을 보상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