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부발전 노사 "경영위기 극복" 공동선언
    서부발전 노사 "경영위기 극복" 공동선언
    산업재해 예방, 재무구조 개선, 노종 존중 일터 구현 등에 적극 협력키로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7.11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과 서부발전노동조합(위원장 유승재)은 11일 제9주년 노조 창립기념일을 맞아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테안 본사에서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서부발전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과 서부발전노동조합(위원장 유승재)은 11일 제9주년 노조 창립기념일을 맞아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태안 본사에서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서부발전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태안=김갑수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 서부발전)과 서부발전노동조합(위원장 유승재, 노조)은 11일 제9주년 노조 창립기념일을 맞아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태안 본사에서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서부발전 노사는 이날 공동선언을 통해 ▲산업재해 예방 ▲ 재무구조 개선 ▲사회적 책임 이행 ▲ 좋은 일자리 창출 및 노동 존중 일터 구현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이에 대한 시행을 위해 별도의 위원회를 운영하기로 합의했다.

    앞서 서부발전은 지난해 협력업체 근로자 사망 사고로 인해 기업 이미지 추락과 발전기 가동 중단 등 어려움을 겪은 바 있다.

    서부발전은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본사와 사업소에서 ‘노사공동 안전 공감 토론회’를 개최하고, 산업안전보건위원회 활동 강화를 통해 국내 최고의 안전 일터 구현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병숙 사장은 “이번 노사 공동선언을 통해 서부발전이 국민에게 사랑받는 공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고, 유승재 노조위원장은 “한마음 한뜻으로 합심해 서부발전이 국내 최고의 안전한 일터가 되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