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도, 일부 정치권 '혁신도시 저지' 움직임에 긴급 대응 나서
    충남도, 일부 정치권 '혁신도시 저지' 움직임에 긴급 대응 나서
    • 정종윤 기자
    • 승인 2020.01.23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청 전경/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충남도청 전경/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정치권 일각에서 충남 혁신도시 지정 법적 근거인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입법을 저지하겠다는 뜻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충남도는 긴급 대응에 나섰다.

    도는 전날(22일) 오후 도청 행정부지사실에서 김용찬 부지사와 김영명 정책기획관 등 관계 공무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정치권 일각의 ‘충남·대전 혁신도시 저지’ 움직임에 따라 연 이날 회의는 현황 파악과 대응 방안 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도는 중대 사안인 만큼 적극적이고 다각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방침을 정했다.

    설 명절 현장 방문 일환으로 태안을 방문하는 양승조 지사는 23일 오전 10시 10분 태안군청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한다.

    기자회견에서 혁신도시 저지 움직임을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할 예정이다.

    김용찬 부지사는 빠른 시일 내 해당 국회의원 등을 만나, 도민 여론을 전달하며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도는 이와 함께 대전시와도 공조체제를 가동키로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