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종발전본부, 지역상권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세종발전본부, 지역상권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 신상두 기자
    • 승인 2020.03.1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여민전(지역화폐)2천만원 구매약정

    포상·시상·행사 등에 적극 활용키로

    이춘희 세종시장(사진 왼쪽에서 3번째)과 김경수 세종발전본부장(사진왼쪽에서 4번째)은 18일 시청 접견실에서 세종지역화폐 ‘여민전’ 구매 약정(2천만원)을 체결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사진 왼쪽에서 3번째)과 김경수 세종발전본부장(사진왼쪽에서 4번째)은 18일 시청 접견실에서 세종지역화폐 ‘여민전’ 구매 약정(2천만원)을 체결했다.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세종의 대표적 공공기관인 중부발전㈜세종발전본부(본부장 김경수)가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

    이춘희 세종시장과 김경수 세종발전본부장은 18일 시청 접견실에서 세종지역화폐 ‘여민전’ 구매 약정(2천만원)을 체결했다.

    직원 복지포인트 일부를 여민전으로 지급하기로 한 세종교육청에 이어 두 번째 지역공공기관이다.

    이번 약정에 따라 세종발전본부는 여민전 2,000만 원을 구매해 각종 포상·시상·행사 등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김경수 본부장은 “세종시민과 함께하는 친환경 발전소로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발전본부는 지난 2013년 11월 상업운전을 시작한 이래 세종시 내 약 10만 세대에 난방열과 전기를 공급하고 있다.

    한편, 여민전은 지난 3일 지역소비 촉진 등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출시된 세종지역화폐다.

    세종시는 출시를 기념해 이달 31일까지 결제금액의 6∼10%를 환급해주는 캐시백 서비스를 진행한다.

    시에 따르면, 17일 기준 여민전 카드를 발급받은 시민은 총 1만 4,000여 명에 이른다. 구매액은 21억 원에 달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