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당호 출렁다리,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 선정
    예당호 출렁다리,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 선정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4.08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사진 제공=예산군/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예당호 출렁다리와 음악분수. 사진 제공=예산군/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예당호 출렁다리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렸다.

    충남 예산군은 관광공사가 지난 2월부터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SK텔레콤 T맵의 야간시간대 목적지 빅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예당호 출렁다리가 100선에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길이 402m로 국내에서 가장 긴 예당호 출렁다리는 오는 25일부터는 음악분수가 가동할 예정이다.

    충남 대표 야간경관 명소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군 관계자는 “예당호 출렁다리에 많은 사랑과 관심을 보여주신 모든 방문객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충남에서는 예당호 출렁다리를 비롯해 서산 해미읍성과 부여 궁남지와 정림사지가 100선에 선정됐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