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교육청, "해직 전교조 교사 복직"
    대전교육청, "해직 전교조 교사 복직"
    전현직 노조 전임에 대한 '직위해제' 및 '징계의결 요구'도 취소
    • 권성하 기자
    • 승인 2020.09.15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교육청과 전교조는 15일 전교조 노조 전임자에 대한 직권면직과 직위해제, 징계의결 요구 등이 9월 14일자로 모두 취소됐다고 밝혔다.(굿모닝충청 권성하 기자)
    대전교육청과 전교조는 15일 전교조 노조 전임자에 대한 직권면직과 직위해제, 징계의결 요구 등이 9월 14일자로 모두 취소됐다고 밝혔다.(굿모닝충청 권성하 기자)

    [굿모닝충청 권성하 기자] 전교조 법외노조 처분취소 소송 항소심 패소로 전·현직 노조 전임 교사들에 대해 내려졌던 '직권면직'과 '직위해제', '징계의결 요구' 등이 모두 취소됐다.

    15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과 대전시교육청에 따르면 9월 14일자로 지정배 교사에 대한 직권 면직을 취소하고 원직 복직 인사발령 통지를 했다고 밝혔다. 지정배 교사는 16일부터 대전가오고로 출근하게 된다.

    원직 복직은 지난 2016년 1월 21일 법외노조 처분취소 소송 항소심에서 전교조가 패소하면서 '직권면직'된 이후 4년 7개월여 만이다.

    대전교육청은 또 김중태 지부장(대전대성고), 김덕윤 전 사무처장(유성생명과학고) 등 전·현직 노조전임 5명의 교사에 대한 '직위해제' 및 '징계의결 요구'도 모두 취소 조치했다.

    전교조 대전지부는 16일 오전 10시 대전가오고등학교 정문에서 복직 축하 행사를 열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