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덕산단 악취, 인공지능으로 해결한다
    대덕산단 악취, 인공지능으로 해결한다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10.15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사 전경.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청사 전경.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와 대덕연구개발특구가 대덕산업단지 폐수처리장 악취 문제 해결을 위해 ‘인공지능(AI) 기반의 폐수처리시설 기술개발’에 나선다.

    15일 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대덕연구개발특구가 시행하는 지역사회문제 해결 공모사업이다. 지역기업인 부강테크, KAIST, KISTI 컨소시엄이 응모해 선정됐다.

    사업기간은 2023년 6월까지다. 사업비는 국·시비 19억 원, 민자 5억 원 등 총 24억 원이다.

    사업내용은 인공지능 기반의 ▲성능예측을 통한 탈취제 살포시스템 구축 ▲에너지 최적화 프로그램 개발 ▲탈취탑 성능 예측 기술 개발,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실시간 수질모니터링 계측시스템 구축 등이다.

    시 관계자는 “사업이 완료되면 대덕산업단지 폐수처리장의 악취 저감은 물론, 에너지 사용 효율화가 기대되고 인공지능 기반의 과학적인 운영이 가능해질 것”이라 설명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