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설 명절 축산물이력제 특별단속
충북도, 설 명절 축산물이력제 특별단속
식육포장처리업·식육판매업 영업자 등 대상, 2월 10일까지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1.01.2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청 전경.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도청 전경.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도가 설 명절을 맞아 축산물 유통의 투명성을 높이기위해 축산물이력제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

21일 도에 따르면 단속 대상은 식육포장처리업, 식육판매업 영업자 등이며 오는 2월 10일까지 집중 단속을 벌인다.

축산물 이력제는 가축의 출생부터 판매에 이르는 정보를 기록·관리해 위생안전에 문제가 발생할 경우 이력 경로 추적 등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한 제도다. 

이번 특별 단속을 통해 축산물 판매업소의 이력번호 표시, 이력번호를 기재한 거래명세서 발급 여부 및 이력관리시스템 기록·관리 등 영업자의 이행사항을 점검한다.

점검 결과 축산물이력제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부정 축산물 유통을 차단하여 축산물의 안정성을 확보하고 축산물에 의한 위생안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