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4월부터 일반인 백신접종 본격화… 예방접종 모의훈련
[포토뉴스] 4월부터 일반인 백신접종 본격화… 예방접종 모의훈련
17일 천안시 실내테니스장서 전국 우선 선정 예방접종센터 중 최초 훈련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1.03.17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채원상 기자
사진=채원상 기자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4월부터 시작될 일반인 예방접종을 앞두고 천안시가 17일 실내테니스장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에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예방접종 모의 훈련을 진행했다.

전국 시도별 18개소에 설치된 우선 선정 예방접종센터 중 최초다.

모의훈련이 열린 천안시 실내테니스장
모의훈련이 열린 천안시 실내테니스장

이번 훈련은 천안시와 질병관리청, 행안부, 소방, 군․경 합동으로 진행했다.

4월부터 접종하게 될 화이자 백신 모형(사진=채원상 기자)
4월부터 접종하게 될 화이자 백신 모형(사진=채원상 기자)
화이자백신
화이자백신

실제 예방접종 상황을 가정해 의사 4명, 간호사 8명 등 90여 명이 참석했다.

모의훈련은 백신 준비, 접종대상자 발열 체크, 예약확인, 예방접종 안내문 배부, 예진표 작성, 예진, 백신 접종, 접종 내역 등록, 예방접종 확인서 발부, 이상 반응 관찰 순으로 진행했다.

모의훈련 모습
모의훈련 모습
접종에 앞서 예진하는 모습
접종에 앞서 예진하는 모습

백신 접종 전(보관 및 관리)부터 접종 중(예진 및 접종), 접종 후(이상반응 관찰) 단계까지 전체 상황을 운영했다.

모의훈련에 참여한 박상돈 천안시장
모의훈련에 참여한 박상돈 천안시장

정전과 냉동고, 냉장고 온도이탈, 이상반응 발생 등 예측하지 못하는 상황도 훈련했다.

접종등록 창구
접종등록 창구

시는 운영 전까지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예정이다.

천안시예방접종센터는 의사 12명, 간호사 24명 등 72명 인력이 배치돼 4월 초 접종을 시작한다.

이상 징후 환자 이송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이상 징후 환자 이송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이상 징후 환자 진료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이상 징후 환자 진료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2분기 75세 이상 어르신, 노인시설 거주·이용자·종사자 등을 시작으로 시민 약 11만 명을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을 시행한다.

센터 공간은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 대기 구역, 예진·접종구역, 접종등록구역, 관찰구역으로 구분돼 운영한다.

이상 징후 환자 이송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이상 징후 환자 이송 모습(사진=채원상 기자)

접종 후에는 2차 접종일 안내 확인서를 받고 관찰실에서 15~30분간 대기하며 이상 반응 발현 여부를 관찰한다.

이상 징후 관찰 대기석
이상 징후 관찰 대기석

이상 반응이 나타나지 않으면 접종 절차가 마무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