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천순 천안시의장 "왜 3등 정세균 후보냐면"
황천순 천안시의장 "왜 3등 정세균 후보냐면"
[특별 인터뷰] ➁ "능력에 도덕적 흠결 없어"…"양승조 지사 되돌아보는 계기"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1.07.28 17: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은 양승조 충남지사의 복심 중 복심으로 통한다. 그런 그가 얼마 전부터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주자인 정세균 후보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굿모닝충청=채원상 기자)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은 양승조 충남지사의 복심 중 복심으로 통한다. 그런 그가 얼마 전부터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주자인 정세균 후보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굿모닝충청=채원상 기자)

[굿모닝충청 글=김갑수 기자, 사진=채원상 기자]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은 양승조 충남지사의 복심 중 복심으로 통한다. 4선 국회의원으로 있던 양 지사를 도지사 선거에 출마시킨 장본인도 황 의장으로 알려져 있을 정도다.

그런 그가 얼마 전부터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주자인 정세균 후보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28일 천안시의회 집무실에서 <굿모닝충청>과 인터뷰를 한 황 의장은 “업무적인 능력은 물론 도덕적으로도 흠결이 없는 인물이 바로 정세균”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황 의장은 특히 양 지사로부터 “내일이라도 당장 국정을 수행할 수 있는 사람이 정세균”이라는 말을 들었다는 사실도 공개했다. 현직 도지사 신분이라는 점에서 한계는 있지만 양 지사 역시 정 후보에 대한 호감이 남다르다는 얘기다.

“사실 정 후보는 이재명 후보 못지않은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고도 했다.

예비경선 문턱을 못 넘은 양 지사에 대해서는 아쉬운 심정을 드러냈다. “충청권에서 한 목소리를 내지 못한 부분은 아쉬움으로 남는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황 의장은 “양 지사께서는 그동안 한 번도 지는 선거를 해보지 않았다. 아무래도 되돌아보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싶다”며 인적쇄신 가능성을 언급했다.

[다음은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인터뷰 전문 ➁]

- 양승조 충남지사의 측근이기도 하다. 아쉽게도 민주당 대선 예비경선에서 탈락했는데 그 원인은 무엇이라 생각하나.

“전국적인 인지도는 높였다고 본다. 플러스 되는 측면이 있다. (다만) 충청권에서 한 목소리를 내지 못한 부분은 아쉬움으로 남는다. 사실 전임 지사의 대선 경선 때도 대전·충북에서 문재인 후보를 못 이겼다. 1~2등 후보가 아닌 상태에서 대망론을 만들어 내기가 쉽지 않은 측면도 분명히 있었다. (개인적으론) 충청권에서 3등만 해도 된다고 생각했다. 물론 성적이 발표되지는 않았지만…. 막판에는 충남에서 (지지도가) 많이 올라갔다.”

황천순 의장은
황천순 의장은 "양승조 지사께서는 그동안 한 번도 지는 선거를 해보지 않았다. 이번 경선에서 많은 열정을 쏟아 부었으나 결국 졌다"며 "아무래도 뒤돌아보는 계기가 되지 않았을까 싶다. 인적쇄신 역시 이 부분과 맞물려 있지 않을까 한다"고 말했다.

- 양승조 지사는 도정 복귀 이후 인적쇄신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혹시 어떤 부분에서 개선이 필요하다고 보나.

“양 지사께서는 그동안 한 번도 지는 선거를 해보지 않았다. 이번 경선에서 많은 열정을 쏟아 부었으나 결국 졌다. 아무래도 뒤돌아보는 계기가 되지 않았을까 싶다. 인적쇄신 역시 이 부분과 맞물려 있지 않을까 한다.”

- 민주당 대선경선 주자 중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지지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 이유가 궁금하다.

“양 지사께서 ‘내일이라도 당장 국정을 수행할 수 있는 사람이 정세균’이라는 말씀을 하신 적이 있다. 지사님 입장에서는 이재명 후보와 관계가 깊은 것도 아니고, 이낙연 후보와 예전부터 가깝게 지냈지만 정 후보 정도는 아닐 것이다.

혹자는 ‘왜 1-2등도 아닌 3등 후보를 돕느냐?’는 말씀도 하신다. 가장 큰 것은 의리 아닐까 한다. 1-2등 후보에는 이미 많은 사람들이 가 있다. 그런데 정세균 후보 쪽에도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다. 그 이유가 중요하다.

업무적인 능력은 물론 도덕적으로 흠결이 없는 인물이 바로 정세균 후보다. 대통령 후보가 됐을 때 국민의힘이 가장 공격할 소지가 없는 사람이 정세균이다. 1-2등의 네거티브가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국민과 당원들이 이에 대한 환멸을 느낄 수 있다. 자연스럽게 제3의 인물이 부각될 수 있는데 그것이 바로 정세균이라고 생각한다.

사실 정 후보는 이재명 후보 못지않은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 중학교 검정고시를 한 사실을 저 역시 최근에서야 알았다.”

- 정세균 캠프에서 어떤 역할이 주어진 게 있나.

“양 지사 캠프가 마무리 된지 얼마 되지 않았다. 앞으로 어떤 역할이든 맡을 의향이 있다. 중앙에서 역할이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변상호 2021-08-23 23:25:44
#정세균이 이기면 민주당이 이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