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1.20 월 00:09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사회
    대전둔산서 청사지구대, 유성서 상대파출소 신설 확정경찰 “신속한 출동, 주민접촉 확대로 체감치안 강화 기대돼”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대전에 지구대와 파출소 각 1개소가 신설된다.

    대전지방경찰청은 지난달 28일 지구대 및 파출소 신설이 필요하다고 건의한 전국 34개소에 대한 최종심의 결과, 총 13개소가 오는 2018년 신설 대상으로 승인됐으며 이중 대전은 지구대와 파출소 각 1개소가 포함됐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대전지방경찰청은 경찰관 증원과 지구대, 파출소 신설 등에 관한 세부 치안자료를 수집·분석한 결과, 둔산경찰서 관내 청사지구대와 유성서 관내 상대파출소 설치가 필요하다고 판단, 경찰청에 정식 건의했다.

    대전경찰 관계자는 “이번 신설 승인으로 특정 지구대에 집중됐던 치안수요를 분산시켜 지역주민에 대한 치안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내년 상반기 개소까지 세부 추진계획을 세워 지역치안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현우 기자  gusdn@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