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17일까지 수능종합상황실 운영
충남교육청, 17일까지 수능종합상황실 운영
학교정책과장, 업무 담당자, 장학사 등 8명으로 구성…13일부터 24시간 운영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7.11.13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은 13일부터 본청 제5회의실에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17일까지 24시간 운영에 돌입했다.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교육청은 13일부터 본청 제5회의실에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17일까지 24시간 운영에 돌입했다.

교육청에 따르면 종합상황실에는 가경신 학교정책과장을 실장으로, 업무 담당자와 중등장학사, 수능전문위원 등 8명이 참여하며, 수능시험 운영 전반에 대해 종합 관리할 예정이다.

특히 16일 시험 당일 갑자기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상황을 처리, 모든 수험생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올해 수능시험에는 도내 47개 시험장학교에서 총 1만8812명의 수험생이 응시할 예정이다. 교육청은 이번 수능시험 운영을 위해 감독관과 본부·관리·순찰요원 등 총 3612명을 투입한다.

교육청 관계자는 “수험생은 오전 8시 10분까지 입실해야 한다”며 “시험장이 설치된 도내 시·군·읍 소재지에서는 수험생에게 교통편의를 제공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