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국제안전도시 공인 승인
아산, 국제안전도시 공인 승인
세계 384번째, 국내 13번째
  • 채원상 기자
  • 승인 2017.11.1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아산시청에서 열린 국제안전도시 공인 현지실사에서 복기왕 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아산시가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공식적으로 승인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받기위해 2014년 국제안전도시 사업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이후 지역안전도 진단, 안전도시위원회 구성 같은 국제안전도시 공인기준에 부합하는 다양한 안전사업을 추진해 왔다.

지난 6일과 7일에는 스웨덴에 있는 국제안전도시 공인센터(ISCCC) 사무총장으로부터 아산시 국제안전도시 사업에 대한 현지실사를 받았다.

총괄보고, 손상감시체계, 교통안전, 범죄및폭력예방, 자살예방, 낙상예방, 아동 및 청소년안전, 재난예방 등 총 8개 분야에서 모두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관련 기관·단체와의 협력추진 기반 구축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는 내년 1월 말 공인선포식과 국제안전도시 공인센터 공인 협정을 체결한다.

세계에서 384번째, 국내에서 13번째로 국제안전도시에 공식적으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

복기왕 시장은 “이번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통해 안전도시로서 위상을 높이고 국내외적으로 도시 경쟁력을 강화시킬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손상예방을 위한 안전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