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8.20 월 22:27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당진 충남 시·군 소식
    당진 합덕공영버스터미널 운영 본격화새 단장 마무리, 설 연휴 쾌적한 이용 가능

    합덕버스터미널 외부 전경

    [굿모닝충청 유석현 기자] 당진 합덕공영버스터미널이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

    지난 7일 예정됐던 합덕공영버스터미널 준공식은 인근 농가 고병원성 AI 발생으로 인해 설 연휴 이후로 무기한 연기됐으나, 이번 터미널 운영으로 설 명절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주민들이 편리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지난해 당진시는 기존 합덕버스터미널 자리에 14억 원을 투입, 대지면적 4863㎡, 건물 연면적 581㎡ 규모로 버스터미널을 신축했다.

    이곳에는 매표소와 대합실, 기사대기실, 승강장, 주차장, 하차장 외에도 수유실과 흡연실 등의 편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곳에서는 서울과 성남, 천안, 대전, 인천, 서산, 태안 등으로 일일 총 40여 대의 버스가 운행되며, 시내버스도 이곳에서 이용할 수 있다.

    기존 터미널 건물은 시설 노후화 등의 영향으로 안전등급 D등급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낡은 외관으로 재건축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시는 지난 2015년 합덕터미널 재건축을 결정하고 2016년까지 기존 건축물 철거 공사를 완료한 뒤 지난해 3월 신축공사에 착수해 지난 1월 20일 비가림시설 등 부대시설 설치를 끝으로 모든 공사를 마무리했다.

    한편 이범윤 교통과 당담은 “노후된 터미널이 신축돼 이곳을 이용하는 분들에게 편리한 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서해선 복선전철 101정거장까지 준공되면 당진 남부권의 제2 부흥기가 찾아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석현 기자  gesan67@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석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