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5.28 월 10:03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6.13 지방선거 6.13 지방선거 6ㆍ13 지방선거
    충남도지사 출마 박수현·복기왕·김용필 예비후보 등록"따뜻한 충남", "도민 행복", "300만 시대" 각오 밝혀…명노희 교육감 도전

    6.13 지방선거 예비후보 등록 첫날인 13일 오후 4시 30분 현재 충남도지사와 충남교육감 선거 출마자 총 4명이 등록을 마친 것으로 확인됐다. (왼쪽부터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대리인 권재홍 전 보좌관, 복기왕 전 아산시장, 김용필 도의원, 명노희 전 교육의원)

    [굿모닝충청 김갑수 기자] 6.13 지방선거 예비후보 등록 첫날인 13일 오후 4시 30분 현재 충남도지사와 충남교육감 선거 출마자 총 4명이 등록을 마친 것으로 확인됐다.

    먼저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대전에 있는 충남도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에 권재홍 전 보좌관을 대신 보내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박 전 대변인은 별도의 보도자료를 내고 “따뜻한 충남을 만들기 위해 힘이 되는 도지사가 될 것”이라며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목표를 가장 잘 실천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같은 당 복기왕 전 아산시장은 선관위를 직접 방문, 가장 먼저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복 전 시장은 “도민의 삶이 행복해지려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본격적으로 더 많은 도민을 만나 지금까지 준비한 것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국민의당 소속 김용필 도의원(예산1)도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당진·평택항 도계분쟁 등) 충남의 문제 앞에 안희정 지사만 승계하겠다는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후보들은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한다”며 “300만 도민 시대를 반드시 열겠다”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교육감 예비후보로 등록한 명노희 전 교육의원은 “학생의 끼를 가르치는 학교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