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8.6.19 화 23:52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천안 충남 시·군 소식
    천안시 안전관리위원회, 올해 643억 3800만원 집행

    12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018년 안전관리위원회’가 열렸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천안시가 올해 안전관리대책과 재난대응 업무에 모두 643억 3800만 원을 투입한다.

    시는 12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2018년 안전관리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재난관리 책임기관장 24명은 올해 안전관리계획에 대해 논의하고 지난해 재난관리실태 공시 안을 심의‧의결 했다.

    안전관리계획은 「재난안전관리기본법」 제24조에 따라 작성되는 국가안전관리계획을 토대로 수립되는 지자체 안전관리 최상위 법정계획이다.

    참석자들은 올해 자연재난, 사회재난 및 안전관리대책 등 2개 분야, 35개 재난안전유형에 대한 안전관리대책과 재난대응 업무별 상호 협력계획 등을 논의했다.

    시는 안전관리계획을 위해 ▲자연재난 311억 900만 원 ▲사회재난과 안전관리 332억 2900만 원 등 모두 643억 3800만원을 집행하기로 했다.

    재난관리실태는 전년도 시 재난관리 실적과 성과, 재난의 발생·수습현황 유무 등 모두 14개 분야를 시민에게 공시하고 있다.

    지난해 천안시는 집중호우로 219억 원의 재산피해가 있었다.

    시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됨에 따라 재해복구와 예방사업으로 모두 745억 원을 편성해 복구 사업에 매진했다.

    그 결과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대통령 표창과 10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지원받는 성과도 거뒀다.

    채원상 기자  wschae1022@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원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