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단고을 산꽃축제, 화려한 마무리
비단고을 산꽃축제, 화려한 마무리
축제 시기에 맞춰 산꽃 만발, 상춘객 줄이어
  • 백승협 기자
  • 승인 2018.04.1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금산 백승협 기자] 지난 14일, 15일 군북면 산꽃벚꽃마을 오토캠핑장에서 개최된 『비단고을 산꽃축제』가 관광객 8천여명이 다녀간 가운데 2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했다.

올해는 그 어느 해보다 개화시기를 잘 맞춰 수수한 매력을 뽐내는 산꽃의 아름다운 전경이 더욱 빛났다는 평이다.

개막 첫날 우천으로 인해 산꽃 술래길 건강걷기대회 등 일부 행사가 취소됐으나, 다음날 화창한 봄 날씨를 되찾으면서 산꽃 관람을 위해 전국 각지에서 모인 상춘객들로 북적였다.

전국 최대 산벚꽃 자생군락지 보곡산골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산꽃이 만개를 이룬 가운데 산꽃 포크송 콘서트, 팝페라, 화전놀이, 국악관현악, 사물놀이 등 다채로운 공연이 마련돼 산꽃 보는 재미를 한껏 배가시켰다.

행사장에서는 가래떡, 소시지 등을 구워 먹을 수 있는 화덕음식체험이 남녀노소 꾸준한 인기를 얻으면서 축제의 먹는 재미를 선사했다.

향첩만들기, 이혈체험, 풍선아트, 연날리기 등의 체험은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도록 알차게 구성해 관광객 만족도를 높였다.

행사가 개최된 보곡산골은 전국 최대 산벚꽃 자생군락지로 매해 입소문이 더해져 전국적인 봄꽃명소로서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