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북한과 직접 교류 실천할 것"
양승조 "북한과 직접 교류 실천할 것"
11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충남지역회의 참석…"지방정부 차원 모든 노력"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07.1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1일 “통일교육 사업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황해도와 자매결연을 추진하는 등 북한과 직접 교류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충남도 제공)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1일 “통일교육 사업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황해도와 자매결연을 추진하는 등 북한과 직접 교류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날 오후 도청 문예회관에서 열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제18기 충남지역회의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지방정부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펼쳐 나가겠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에 앞서 양 지사는 “불과 얼마 전까지 남북대화는 꽉 막혀 있었고, 한반도를 둘러싼 갈등과 전쟁의 위협은 커져만 갔다”며 “하지만 이제는 새로운 평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고 진단했다.

계속해서 양 지사는 “자문위원 여러분은 그동안 평화와 통일을 위한 기반 조성에 중추적 역할을 해오며, 국민통합을 이루는데 앞장서 오셨다”며 “앞으로도 평화와 통일의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길에 구심점이 돼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주문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자문위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으며, 통일 관련 업무보고와 공감영상 상영, 통일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결선 및 시상, 통일 정책 건의안 심의·의결 등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