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강제추행 혐의' 대전시교육청 공무원 '벌금형'
    '강제추행 혐의' 대전시교육청 공무원 '벌금형'
    법원 "잘못 인정 반성하고 있는 점 고려 형 선고"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08.2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법원종합청사(사진=회사DB/굿모닝충청=최수지 기자)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지인의 허리를 감싸 안은 혐의로 기소된 대전시교육청 소속공무원이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형사4단독(재판장 이헌숙)은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대전시교육청 소속 공무원 A(50) 씨에게 벌금 200만원200만원을 선고했다. 

    또 이 판사는 16시간의 성폭력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했다. 

    A 씨는 지난해 12월 6일 오후 10시께 "손을 잡고 가자"라고 말하면서 피해자의 손을 잡고, 허리를 감싸 안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판사는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는점, 피해자가 피고인에 대한 처벌을 원하지 않고 있는 점을 고려해 형을 선고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