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거환경 개선 앞장 대전 유성구, 지역 경쟁력 ‘인정’
    주거환경 개선 앞장 대전 유성구, 지역 경쟁력 ‘인정’
    행안부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서 정주환경 분야 1위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9.24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청사. 자료사진=굿모닝충청DB /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청사. 자료사진=굿모닝충청DB /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가 올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에서 정주환경 분야 생산성 우수사례 1위에 선정됐다. 

    행정안전부는 지자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11년부터 종합적인 행정 역량을 측정하는 이 대회를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는 전국 226개 지자체 중 175개 지자체가 이에 도전했다. 한국생산성본부는 취업자 증가율, 주민참여예산 수준, 출산을 증가율 등 20개 지표를 통해 생산성 지수를 측정했다.

    유성구는 어은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안녕마을’로 정주환경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다. 

    ‘커피(청년)와 막걸리(주민)의 콜라보’를 주제로 어은동 주민들이 사람과 자원, 마을을 잇는 도시를 만들고자 창업 안전망 조성 및 주거환경 개선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들이 스스로 삶의 터전을 원하는 환경으로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