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농업인 “T·K국회의원 망언, 사과해야”
    충남 농업인 “T·K국회의원 망언, 사과해야”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2.04 13: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업경영인충청남도연합회가 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 대구·경북지역 일부 국회의원 망언을 규탄했다.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한국농업경영인충청남도연합회가 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 대구·경북지역 일부 국회의원 망언을 규탄했다.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내포=이종현 기자] 충남 농업인들이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이하 균특법) 저지에 나선 자유한국당 대구·경북(T·K)지역 일부 국회의원을 규탄했다.

    한국농업경영인충청남도연합회(이하 연합회)는 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법안 개정 저지 시도는 지역 이기주의에 함몰된 님비행태”라고 밝혔다.

    이어 “충남이 혁신도시 지정을 요구하는 이유는 다른 지역발전을 막고 이익을 뺏기 위함이 아니다”라며 “국가균형발전 명분에서 비롯된 당당한 요구”라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세종시(옛 연기군) 출범으로 인구 감소 같은 충남이 겪은 피해 사례를 언급한 뒤 “T·K지역 의원들이 충남 현실과 아픔을 외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본인들 지역에 더 많은 공공기관을 유치하기 위한 욕심에 눈이 먼 행위로 보인다”며 “지역 갈등을 조장하는 행위를 멈춰야 한다”라고 경고했다.

    또 “유교와 선비정신의 본향이라 자처하는 T·K지역이 상부상조 정신을 내던지는 것이 부끄럽지 않은지”라며 비꼬았다.

    연합회는 “2월 임시국회에서 균특법이 통과되지 않으면 220만 도민과 총궐기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0-06-25 02:09:41
    멍청도 시골촌넘들 허풍떠는거봐라..

    민도수준 낮은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