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민 2명 코로나19 '1차 양성'… 충남대병원 격리
    대전시민 2명 코로나19 '1차 양성'… 충남대병원 격리
    대전시 “30대와 40대 여성 2명 21일 새벽 1차 검사 이상소견… 결과 오후 4시에 나와”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02.2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민 2명이 21일 새벽 코로나19 1차 간이검사에서 이상 소견이 보여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 격리됐다.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민 2명이 21일 새벽 코로나19 1차 간이검사에서 이상 소견이 보여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 격리됐다.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민 2명이 코로나19 1차 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대전시는 21일 새벽 서구보건소에서 실시한 1차 간이검사에서 서구에 사는 30대와 40대 여성 2명이 이상 소견이 있어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 격리조치했다고 밝혔다.

    충남대병원은 현재 질병관리본부에 2차 정밀검사를 의뢰한 상태다.

    최종 결과는 이날 오후 4시에 나올 예정이다. 이들중 1명이 최근 베트남에 다녀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해당 시민들에 대한 이동 경로와 접촉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며 "1명은 최근 베트남을 다녀온 것으로 파악되며, 신천지 교회완 무관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