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장돌뱅이” 김영환 충북지사, 취임 6개월 지구 반바퀴 
“나는 장돌뱅이” 김영환 충북지사, 취임 6개월 지구 반바퀴 
‘돈 버는 도지사’ 노력…“길 위에서 생각하고, 현장으로”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3.01.24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지난해 12월 16일 한베포럼에서 특별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지난해 12월 16일 한베포럼에서 특별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나는 장돌뱅이 도지사가 되겠다.”

‘장돌뱅이’는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자칭한 별명이다. 24일 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지난해 7월 1일 취임 이후 200일이 되는 이달 16일 까지 관용차로 2만 3000km를 달려왔다. 

출장 거리가 지구 반 바퀴를 넘는다. ‘돈버는 도지사’를 강조해온 기록이다.

김 지사는 평소 자신을 “사농공상을 두루 갖춘 도지사이며, 그중 가장 필요한 기질은‘상’이라고 생각한다”며 “‘돈버는 도지사’가 되어 충북의 뒤주에 양식을 채워 나가겠다”고 밝혀왔다.

도는 이런 김 지사의‘상’기질 때문인지 민선 8기 6개월 만에 역대 최단기간 투자유치 26조 8000억 원을 달성했다. 

SK하이닉스 M15X 신규팹 15조 원, LG에너지솔루션 이차전지 배터리 생산시설 증설 4조 원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그는 평소‘예산은 마중물이어야 한다’는 마중물론을 펼쳐왔다.  SNS에 “한 바가지를 넣어 지속가능한 성장과 발전을 이뤄내야 한다. 교육과 문화에 대한 투자, 출산장려는 더욱 힘써야 할 마중물이고 환경을 지키는 일 또한 그렇다”고 강조했다.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지난해 11월 25일 국회 이철규 예결위 간사와 면담하고 있다.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지난해 11월 25일 국회 이철규 예결위 간사와 면담하고 있다. 사진=충북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정부와 국회 중진·초선의원 할 것 없이 가능한 많은 의원을 만나며 정부에서 올라오는 예산안을 승인해 줄 것을 요청했고 나아가 국회 증액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했다. 

특히, 김 지사는 이번에 확보한 예산 ‘충북 AI 바이오영재고 설립(10억 원)’, 청주공항 시설 이용현황 점검 및 개선방안 연구비(3억 원) 등은 미래를 위한 진입예산으로 향후 1조원 이상의 사업비로 되돌아 올 것으로 평가받는다.

또한 김 지사는 지난 11월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FISU 집행위원회 총회에서 ‘2027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유치 프리젠테이션에 BTS와 영화 기생충, 오징어게임 같은 K-Culture를 언급하며 집행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등 인문학적 감성도 남달랐다.

설을 맞은 김 지사는 최근 SNS를 통해 “새해에는 아예 길 위에서 생각하고 결정하는, 집을 나서 현장으로 달려갈 생각”이라며 “발이 바쁜 도지사보다는 신중하게 생각하고 공부하는 머리가 바쁜 도지사가 되려고 한다. 무엇보다 가슴이 따스한 도지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편집이사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편집이사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