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뉴스, 임동표 MBG그룹 회장 이어 간부급 인사 추가 고소
대전뉴스, 임동표 MBG그룹 회장 이어 간부급 인사 추가 고소
  • 남현우 기자
  • 승인 2017.11.13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대전뉴스가 지역 벤처기업 MBG그룹(이하 엠비지) 임동표 회장에 이어 그룹 소속 모 간부를 추가로 고소했다.

대전뉴스의 A기자는 앞선 지난 6일 임 회장이 엠비지가 운영하는 밴드 게시판에 “A기자는 사이비기자”라는 내용의 글을 올려 명예를 훼손했다며 대전둔산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어 13일 고소인 조사에 출석한 A기자는 임 회장을 강력하게 처벌해달라는 요구와 함께 임 회장의 글을 자신의 밴드에 게시한 소속 간부에 대해 추가로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기자는 지난달 12일 임동표 회장을 비롯해 충남일보 기자들을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바 있으며, 이에 엠비지 측도 ‘악의적 기사를 작성해 기업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이유로 A기자를 맞고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