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성모병원, 수면다원검사실 확장 운영
대전성모병원, 수면다원검사실 확장 운영
무선 데이터 전송기능 갖춘 검사장비 ‘NOX A1’ 새로 도입
  • 남현우 기자
  • 승인 2018.10.02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대전성모병원) 대전성모병원은이 수면다원검사실에 최신 검사장비인 ‘Nox A1’을 비롯해 적외선카메라, 수면기사와 의사소통을 위한 통신 장비, 혈중산소포화도 측정 장치, 심폐소생술 장비, 판독장치 등을 새로 도입, 본격 운영에 나섰ㄷㅏ.
(사진제공=대전성모병원) 대전성모병원은이 수면다원검사실에 최신 검사장비인 ‘Nox A1’을 비롯해 적외선카메라, 수면기사와 의사소통을 위한 통신 장비, 혈중산소포화도 측정 장치, 심폐소생술 장비, 판독장치 등을 새로 도입, 본격 운영에 나섰다.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대전성모병원이 수면다원검사실을 새롭게 단장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대전성모병원은 수면다원검사실에 최신 검사장비인 ‘Nox A1’을 비롯해 적외선카메라, 수면기사와 의사소통을 위한 통신 장비, 혈중산소포화도 측정 장치, 심폐소생술 장비, 판독장치 등 확장했다고 2일 밝혔다.

수면다원검사는 수면 중 뇌파, 근긴장도, 심전도, 호흡 등 생체신호를 기록해 수면의 질과 장애를 진단하는 검사로, 코골이 환자부터 하지불안증후군, 주기성 사지이상 운동장애, 만성 불면증까지 다양한 수면질환 환자를 진단할 수 있다.

병원이 새로 도입한 ‘Nox A1’는 블루투스를 이용해 무선으로 데이터를 전송하기 때문에 환자의 몸에 연결하는 기록장치를 최소화해 편의성을 높였다. 또 움직임에 따른 센서의 소실(消失) 낮아 예민한 환자나 소아 수면 환자도 수월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대전성모병원 뇌신경센터 이상봉 소장은 “수면다원검사실 확장을 통해 수면장애 환자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