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인공지능 웰케어 산업’ 선도한다
충북도 ‘인공지능 웰케어 산업’ 선도한다
이장섭 의원, 산자부 공모사업 선정…3년간 국비 100억 원 확보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1.05.13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장섭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사진=본사DB/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이장섭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사진=본사DB/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도가 국비 100억 원이 투입되는 ‘웰케어 산업특화 AI기술지원 플랫폼 구축사업’에 선정되면서 웰케어 산업의 선도지역으로 부상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이장섭 의원(청주서원)은 13일 “제품기획부터 개발, 실증, 사업화까지 전주기적 기업지원 체계를 마련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2021년 산업혁신기반구축 공모사업에 충북도와 청주시 등이 최종 선정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충북지역이 웰케어 선도지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그동안 사업선정을 위해 끝까지 노력하신 충북도와 청주시 그리고 관련 기업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덧붙였다.

‘웰케어 산업특화 AI기술지원 플랫폼 구축사업’공모사업 선정으로 2021년~2023년까지 약 3년간 총 143억 원의 예산이 집행될 예정이다. 

이중 이의원이 확보한 국비 100억 원(70%)을 포함해 도비 7억 원(5%), 시비 3억 원(2%), 민간 33억 원(23%)이 투입될 전망이다.

이로 인해 충북은 ‘예방적 케어와 웰빙, 피트니스를 결합한 개념에 뷰티, 식품, 건강산업을 융합’하는 웰케어(wellcare)분야 플랫폼 구축사업에 시동을 걸게 됐다. 

참여기관들은 인공지능을 바탕으로 웰케어 데이터수집, 표준화,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사업화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구체적으로 ▲질병예방을 위한 건강관리 솔루션 개발 ▲알코올 중독 관리 솔루션 개발 ▲개인맞춤형 탈모 관리 솔루션 개발 ▲뷰티케어 컨성팅을 위한 피부진단 솔루션 개발 등과 같은 수요과제를 발굴하고 실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