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동영상] 충청권 물폭탄 강타… 피해 속출
    [종합-동영상] 충청권 물폭탄 강타… 피해 속출
    • 최수지 기자
    • 승인 2020.07.30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종현‧최수지 기자] 충청지역이 폭우로 몸살을 앓았다.

    30일 대전시와 세종시, 충북도‧충남도에 따르면 전날(29일)부터 내린 비로 주택침수 같은 피해가 속출했다.

    전날 오후 6시부터 이날 오후 2시까지 누적 강수량은 대전(문화) 197㎜, 세종(금남) 110.5㎜, 충남 금산 158.3㎜, 충북 진천 151㎜다.

    대전 서구 정림동. 사진=독자 제공
    대전 서구 정림동. 사진=독자 제공

    대전에서는 오전 6시 20분쯤 대전 서구 정림동 한 아파트가 침수돼 사람이 갇혔다는 신고가 접수, 소방당국이 인명구조에 나섰다.

    이 사고로 A(50대)씨가 의식불명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다만 경찰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 규명에 나섰다.

    사진=대전시 제공
    사진=대전시 제공

    같은 아파트 주민 B(60)씨도 어지럼증을 호소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침수로 28세대 이재민이 발생했다.

    대전시는 임시대피소를 마련하고 배수펌프를 동원해 물을 빼고 있다.

    가수원동 한 골프연습장 지하실도 침수되면서 배수 작업을 하던 주민 1명이 감전돼 부상을 입기도 했다.

    서구 괴곡동 상보안유원지에서는 캠핑차량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하는 등 크고 작은 차량침수 피해도 발생했다.

    중구 안영교와 서구 봉곡동 금곡교에서는 하천 물이 범람하기도 했다.

    세종에서는 폭우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세종 전동면 송성리 수난 구조 모습.
    세종 전동면 송성리 수난 구조 모습.

    조치원읍 서창역 앞 1번국도 등 도로가 침수되고 전동면 송성리 안덕레미콘 앞 도로 토사유출 등의 시설피해는 잇따랐다.

    연서·장군면 등에서는 나무전도와 주택침수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충북에서는 청주 무심천 수위가 높아지면서 하상도로 차량출입이 통제됐다. 청주시 내수읍 묵방지하차도도 통제 중이다.

    오전 2시 30분쯤 진천 초평저수지에서 낚시꾼 3명이 빗물에 고립됐다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구조되기도 했다. 

    사진=독자 제공
    사진=독자 제공

    오전 5시 30분쯤 충북 옥천군 군북면 자모저수지 수위가 상승하면서 주민 500여명이 긴급히 대피하기도 했다.

    옥천에서는 군북면 증약리에서 경부선 철로가 일부 유실돼 열차 운행에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오전 4시 15분쯤 증평군 증평읍에서는 저지대 굴다리를 지다던 차량이 침수돼 운전자가 구조되는 등 차량 침수사고도 발생했다.

    충남 금산. 사진=독자 제공.
    충남 금산. 사진=독자 제공.

    충남도 물폭탄을 맞았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침수 피해는 금산군과 논산시, 계룡시에 집중됐다. 특히 금산에서만 주택 32동이 물에 잠기는 피해가 발생했다.

    폭우에 차량도 물에 잠겼다.

    오전 2시 37분쯤 아산 염치읍 한 도로에서 차량 1대가 침수됐다. 오전 5시에는 계룡에서만 차량 3대가 침수됐다.

    토사 유출도 잇따랐다.

    사진=독자 제공
    사진=독자 제공

    오전 10시 27분쯤 금산군 금성면 마수리 금성농공단지 인근 도로 위로 토사가 흘러내렸다.

    공주시 반포면 마티터널 인근도 토사가 도로까지 쓸려 내려와 교통 흐름이 막혔다가 오후 3시 10분쯤부터 통행이 재개됐다.

    오후 3시 기준 충청지역에 내려진 호우특보는 모두 해제된 상태다.

    기상청은 31일 자정부터 오전 9시까지 충청 남북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