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1.18 토 21:15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자! 살자! 캠페인
    "언론 보도 바로잡으면 자살률 줄일 수 있어"권영철 CBS 선임기자, 충남도 자살예방 대토론회서 주장…"의사보다 많이 살려"

    권영철 CBS 선임기자는 8일 오후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자살예방 대토론회’에서 “언론 보도만 바로 잡는다면 자살 20~30%를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사진=채원상 기자] 언론 보도가 제대로 이뤄진다면 자살률을 대폭 줄일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권영철 CBS 선임기자는 8일 오후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자살예방 대토론회’에서 “언론 보도만 바로 잡는다면 자살률 20~30%를 줄일 수 있다”며 “‘베르테르 효과’도 있지만 ‘파파게노 효과’도 있다. 언론이 자살을 시도하고자 하는 사람을 바르게 이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파게노 효과’(Papageno effect)란 자살에 대한 언론 보도를 자제함으로써 자살을 예방할 수 있다는 것을 말한다.

    약 10여 년 전부터 한국 사회의 자살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다는 권 선임기자는 “사건기자들을 상대로 ‘언론인이 의사보다 더 많은 사람을 살릴 수 있다’는 말을 종종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자살’이라는 말을 제목에 넣거나 그 구체적인 방법을 묘사한 기사에 대해서는 반드시 댓글로 항의해 달라”며 “그렇게 해서라도 자살 보도를 낮춰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계속해서 권 선임기자는 “자살에 대한 미화 또는 관대한 문화도 안 된다”며 “언론뿐만 아니라 정부와 민간단체, 경찰까지 합심해서 나설 때 자살률을 낮출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