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올해 4번째 추경예산 2조 3100억원 편성
대전교육청, 올해 4번째 추경예산 2조 3100억원 편성
  • 권성하 기자
  • 승인 2020.11.17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권성하 기자] 대전시교육청은 기정예산 2조 2862억원에서 238억원(1.0%) 증가한 2조 3100억원 규모의 추가경정 예산안을 대전시의회에 제출했다.

추가경정예산안은 국고보조금, 특별교부금 등 목적지정 사업비 반영과 교육재정의 효율성 등을 따져 코로나19 장기화로 줄어든 사업비 및 집행잔액 감액에 중점을 뒀다.

세입예산은 중앙정부 이전수입 260억원, 기타이전수입 10억원, 자체수입 3억원 씩 증액하고, 지방자치단체 이전수입 35억원을 감액했다.

세출예산은 국고보조금, 특별교부금 등 목적지정 사업비 169억원과 온라인학습지원 분담금 등 5억원이 증액되고, 코로나19로 취소·축소된 사업비 등 286억원을 감액 편성했다.

감액 조정 등으로 발생한 재원 350억원은 회계연도 간 재정수입 불균형 조정과 재정의 안정적 운용을 위해 재정안정화기금으로 조성해 2021년도 추경 재원 등에 활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