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 보이스피싱 현금 전달책 추적해 검거한 경관 등 우수사례 선정
대전경찰청, 보이스피싱 현금 전달책 추적해 검거한 경관 등 우수사례 선정
  • 박종혁 기자
  • 승인 2021.05.03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로고. 사진=본사DB/굿모닝충청=박종혁 기자
경찰 로고. 사진=본사DB/굿모닝충청=박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박종혁 기자] 대전경찰청이 둔산서 둔산지구대 박충수 경사 등 8명을 4월 다섯째 주 우수사례로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충수 경사는 지난달 22일 보이스피싱 의심 신고를 받아 신고자로부터 내용 청취 후 대상자 도주 방향으로 신속히 추적 중 해당 차량 발견하여 검문, 피해자를 속여 1200만원을 편취한 보이스피싱 현금 전달책을 검거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중부서 강력4팀 이명현 경장은 지난해 11월부터 지난달까지 대전 중구 일대 아파트의 거주자들이 부재중일 때를 노려 침입, 귀금속 및 현금 800만원 상당을 훔친 빈집털이 절도범을 CCTV 120여 대를 정밀 분석한 끝에 검거했다.

대전경찰청은 시민들에게 신뢰받는 경찰로 거듭나기 위해 매주 현장경찰관의 우수 치안활동 사례를 발굴해 표창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