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요양원 확진 90대 치료 중 사망
대전 코로나19, 요양원 확진 90대 치료 중 사망
지난달 29일 확진 후 충남대병원 입원… 열여덟 번째 사망자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1.05.0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에서 코로나19 치료 중 사망자가 발생했다.

6일 대전시 방역당국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확진 판정을 받은 1718번(유성구, 90대)이 치료 7일째인 이날 오전에 사망했다. 열여덟 번째 사망자다.

1718번은 유성구 지족동 요양원 입소자로, 확진 판정을 받은 후 충남대학교병원에 입원 치료 중이었다.

시 방역당국은 “사망자는 입원 전부터 기저질환이 있는 고령환자”라고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