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해 볼까? 아산 지중해마을 맛집 투어!
시작해 볼까? 아산 지중해마을 맛집 투어!
  • 천안·아산=윤현주 기자
  • 승인 2015.06.26 10:5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천안·아산=윤현주 기자] 아산의 명물, 지중해마을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프로방스풍의 이국적 풍광과 소소한 볼거리가 있는 상점, 그리고 입맛 따라 골라 먹을 수 있는 다양한 맛집까지 즐비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맛집이 너무 많다보니 그것 또한 고민이다.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게 바로 “뭐 먹지?” 아니던가! 그래서 준비했다. 지중해마을을 대표할 만한 맛집 투어! 일단 눈으로 먼저 즐겨 보시길!

 
 

정통 텍사스 스타일 바비큐를 맛볼 수 있는 곳, 농부바베큐

‘퓨전’이 유행이라 해도 ‘원조’는 사라지지 않는다. 이를 감안해 정통 텍사스 스타일의 바비큐를 구현해 내는 이들이 있다.
30대 초반 4명의 친구들이 함께 운영 중인 <농부바베큐>는 실제 텍사스의 이름난 바비큐 집을 돌아다니며 바비큐 만드는 비법을 배워왔다.

오직 바비큐 하나만을 위해 한 달 동안 텍사스에 머물렀다는 이들은 가게 내부의 작은 소품부터 음악까지 텍사스 느낌이 물씬 나도록 만들어 놓았다.
그리고 바비큐와 떼려야 뗄 수 없는 ‘생맥주’ 또한 정통 냉각시스템을 설치해 보다 신선한 맥주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바비큐에 곁들여지는 쌈채소와 야채를 직접 재배하는 것도 이곳만의 특징!

농부바베큐 100배 즐기기
*다양한 바비큐 맛을 즐기고 싶다면?
-양지와 삼겹살을 동시에 먹을 수 있는 플래터 주문! 사이드 메뉴와 번이 함께 나와요.

*비어캔 치킨은 한정판매 상품. 단체 주문 시 예약 필수!
-샌드위치, 라자냐, 바비큐 라이스와 같은 식사 메뉴도 있어요.

<농부바베큐>
아산시 탕정면 명암리 948-2
☎ 070)8848-9482

 

꽃내음 가득한 힐링 브런치 카페, 퍼니비

지중해마을 내에는 절로 걸음이 멈춰지는 예쁜 가게들이 많다.
<퍼니비> 또한 주인의 감각이 돋보이는 꽃과 소품이 가득한 브런치 카페다.

자매가 함께 운영하는 이곳은 화려하지는 않지만 따뜻하고 편안한 휴식이 있는 공간이다.
<퍼비니>에서 내어 놓는 브런치와 차 역시 이곳의 따뜻한 분위기와 많이 닮았다.

매일 필요한 재료를 소량으로 직접 구입해 첨가물을 전혀 사용하지 않고 만드는 음식은 자극적이지 않아 좋다.

입맛을 자극하는 와플 굽는 냄새, 적당한 볼륨의 음악소리, 그리고 생과일을 갈아 만든 음료와 브런치는 ‘힐링’ 그 자체다.

퍼니비 100배 즐기기
*커리와 볶음밥 같은 간단한 식사 메뉴도 있어요.
*사랑하는 사람과 커피를 마실 땐? 아메리카노+미니꽃다발 세트 추천!
*모든 메뉴는 주문 즉시 만들어지기 때문에 기다림은 필수!
*소품과 생화 구입 가능. 감각적인 포장은 덤이랍니다.

<퍼니비>
아산시 탕정면 952-7
☎ 041)544-1139
 

 

좋은 재료에 정성과 손맛은 덤, 수(手) 호두파이

내 가족 혹은 소중한 사람들에게 좋은 것을 주고 싶은 마음은 누구나 같다.
이런 마음을 가득 담아 호두파이를 굽는 곳이 있다. 지난해 2월 문을 연 <수 호두파이>가 바로 그곳이다.

천연버터와 유기농 밀가루, 직접 간 아몬드를 섞어 만드는 호두파이는 당일제조, 당일판매를 원칙으로 한다.

호두파이 하나를 만드는데 걸리는 시간은 3시간 남짓. 그러다보니 많은 양의 호두파이를 만들어 낼 수 없다. 그래서 종종 헛걸음 하는 고객도 있지만 당일제조, 당일판매의 원칙을 깨버릴 수는 없단다.

수 호두파이 100배 즐기기
*호두파이 맛있게 먹는 법
-냉동실에 얼렸다가 먹기. 해동 절대 금지! 해동을 하면 습기 때문에 눅눅해져 호두파이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없어요!

*호두파이 보관 방법
-상온에서 5~7일 정도 보관가능. 장기 보관 시 반드시 냉동보관
-답례품, 단체주문 가능
-전국 택배 익일배송

<수 호두파이>
아산시 탕정면 탕정면로 8번길 73
☎ 041)545-8295

 

한우, 암소, 짝갈비… 의심할 여지없는 소고기 맛집, 참송아지

일단 한 번 맛을 본 사람들은 또 찾게 된다는 <참송아지>는 지중해마을 소고기 맛집으로 이미 정평이 나있다.
1등급 한우 암소를 가게에서 직접 작업해 저온 숙성을 시키는 것이 바로 맛의 비결! 고기가 얼지 않을 정도의 저온에서 일주일에서 10일 정도 숙성을 시키고 나면 고기의 풍기는 깊어지고 식감 또한 좋아진다고 한다.
이곳의 가장 인기 메뉴는 ‘암소 짝갈비 특수부위’다. 안창살, 살치살, 꽃살, 갈비살과 같은 뼈에 붙은 고기를 골고루 제공하는데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어 인기만점! 식이유황이 함유된 삼채를 곁들여 먹으면 그 맛이 일품이다.

참송아지 100배 즐기기
*소고기 전문점이지만 국내산 암퇘지도 판매해요.
*10인부터 100인석까지 대형룸 완비!
*대형 주차장이 있으니 주차 걱정은 마세요!
*연중무휴, 예약필수

<참송아지>
아산시 탕정면 명암리 947-5
☎ 041)542-5992

 

김밥도 요리다! 고봉민 김밥

“김밥이나 먹을까?”
먹을 게 마땅치 않을 때 가장 만만한 게 김밥이다. 가격 저렴하고, 맛도 고만고만하니 실패 할 확률이 가장 적은 메뉴 중 하나기 때문이다.

그런데 <고봉민 김밥>은 일반적인 분식점 김밥과는 좀 다르다. <고봉민 김밥>에서 만드는 김밥은 그저 값싸고 만만한 대표 분식이 아니라 ‘요리’다.

매일 아침 신선하고 좋은 재료로 속을 준비하는 것은 물론이고, 주문 즉시 김밥을 만든다.
많이 팔기위해 미리 김밥을 싸놓는 일은 절대 있을 수 없다. 많이 파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맛있고 건강한 김밥을 만드는 일이라는 것이 주인장의 생각이다.

고봉민 김밥 100배 즐기기
*김밥 종류가 많아 어떤 김밥을 먹어야 할지 고민이 될 때 실패하지 않는 방법!
-매운 맛을 즐기는 당신이라면... 등심과 청양고추가 어우러진 ‘매운 김밥’ 추천
-고소한 맛을 즐기는 당신이라면... 갓 튀겨낸 새우튀김의 풍미가 살아있는 ‘새우 김밥’ 추천
-김밥 고유의 맛을 즐기는 당신이라면... 속이 꽉 찬 ‘고봉민 김밥’ 추천

*김밥과 함께 먹으면 더 좋은 메뉴
-김밥의 영원한 단짝, 떡볶이
-새콤달콤한 양념장과 아삭한 야채의 조화, 쫄면

*주말에는 자리가 없을 수도 있어요!

<고봉민 김밥>
아산시 탕정면 명암리 947-2
☎ 041)531-973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222 2015-06-26 14:40:27
가격좀 써줘유

지중해지기 2015-06-26 11:23:37
지중해마을 맛집 지도가 한눈에 나와 너무 좋습니다. ^^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