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 “교육 봉사 떠난 교사들”...히말라야 안나푸르나서 실종
    [종합] “교육 봉사 떠난 교사들”...히말라야 안나푸르나서 실종
    • 정종윤 기자
    • 승인 2020.01.18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교육청 사고상황본부/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도교육청 사고상황본부/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정종윤·이종현 기자] 히말라야 안나푸르나 눈사태로 실종된 4명은 네팔로 교육봉사를 간 충남지역 교사(중학교2, 초등학교2)로 최종 확인됐다.

    충남교육청은 네팔로 교육봉사를 떠난 교사 4명이 연락 두절돼 소재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네팔 교육봉사활동에 참가한 교사는 모두 11명으로 지난 13일 출발해 25일 귀국 예정이었다.

    이들은 네팔 카트만두 인근 지역 초·중학교와 공부방을 돌며 교육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었다.

    트래킹은 주말을 낀 15일부터 20일 사이 계획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외교부는 지난 17일(현지시간) 오전 10시 30분부터 11시 사이 네팔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 트래킹 코스 중 데우랄리(해발 3230m) 지역에서 눈사태가 발생해 국민 4명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사고 직후 한-네팔 관광 및 트레킹 운영 협회는 주네팔대사관에 사고 소식을 전했고 외교부와
    주네팔대사관은 전날 비상대책반을 구성했다.

    하지만 사고 당시 기상상태가 좋지 않아 구조헬기가 뜨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구조헬기가 실종자를 수색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여행을 담당한 세한항공여행사와 실종자 가족 등은 이날 오후 1시 비행기를 타고 현지로 떠날 예정이다.

    교육청도 비상본부를 차리고 현지에 지원인력을 급파할 방침이다.

    오후 1시에는 이은복 교육국장이 사고 관련 브리핑을 개최한다.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